보도자료

커뮤니티 보도자료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 (코리아세일페스타 방역 관리방안 관련)
등록일 2020.10.05 첨부파일 [보도참고자료]_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_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_정례브리핑(10.4.일).pdf
관련링크 http://www.mohw.go.kr/react/al/sal0301vw.jsp?PAR_MENU_ID=04&MENU_ID=0403&page=1&CONT_SEQ=360158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

 

- 수도권 코로나19 현황 및 조치사항,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따른 과태료 부과 세부방안, 휴양지·관광지 방역 점검결과, 생활치료센터 운영 효율화방안, 코리아세일페스타 방역 관리방안 등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정세균 국무총리)오늘 정세균 본부장 주재 정부서울청사 

영상회의에서 각 중앙부처 및 17개 광역자치단체와 함께 휴양지·관광지 방역 점검결과,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따른 과태료 부과 세부방안, 생활치료센터 운영 효율화방안, 코리아세일페스타 방역 관리방안 등을 논의하였다.

 

오늘 회의에서 정세균 본부장특별방역기간이 아직 일주일 남짓 남았으며, 확실한 안정세달성하기 위한 

중대한 길목에서 방역관리에 여러 위험요인들이 있다고 언급하였다.

 

특히 추석연휴가 오늘로 끝나면서 자칫 긴장감이 느슨해지거나 방역관리가 이완되어서는 곤란하다고 하면서

최근 확진자 발생동향이 두자릿수로 나타남에 따라 안일한 마음을 가져서는 안된다고 강조하였다.

 

또한, 이번주는 다수 부처국정감사 대비방역에 대한 관심도가 떨어질 수 있어 경계해야 한다면서

각 부처와 지자체에게 상황변화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아울러, 중수본에게 확진자 발생상황을 감안하면서 특별방역기간이 종료되는 이후의 방역전략도 

미리 준비해줄 것을 지시하였다.

 

정 본부장은 감염병예방법 개정에 따라 무증상·경증 확진자의 자가치료1013일부터 허용될 예정이라고 하면서

방대본에게 자가치료가 차질없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자가치료 환자 분류 기준, 상태 악화 시 대응방안 등 

세부관리방안을 조속히 마련할 것을 주문하였다.

 

 

6

코리아세일페스타 방역관리 방안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로부터 111()부터 15()까지 개최 예정인 

코리아세일페스타의 방역관리 방안에 대해 보고받고 이를 점검하였다.

 

코리아세일페스타는 코로나19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기업·소비자 등 전() 경제주체가 참여하고, 정부 부처

17개 시·등이 합동 지원하여 내수 진작 경기 반등을 위해 추진한다.

 

- 특히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중소기업 및 지역경제 회복에 주력하고자 한다.

 

행사는 기획 단계부터 온라인·비대면 중심으로 추진하고,

 

오프라인 행사가 불가피한 경우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이행가능한 범위 내로 오프라인 행사규모 최소화

?보다 강화된 방역수칙 적용, ?드라이브 스루 등 비대면 방식을 강구할 계획이며, 각 행사 주체별 방역 상황에 따른 

비상계획을 수립·운영토록 한다.

 

만약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가 지속되거나, 상황이 악화될 경우 온라인·비대면 행사전환하거나,

 

방역 당국과 협의하여 행사를 축소 또는 취소·연기하는 등의 방역단계별 가이드라인제시하여 행사 

주체별로 비상계획에 따라 철저히 관리토록 할 계획이다.

 

특히, 지역의 축제나 공연 등 현장 행사는 행사장 내 방역관리자를 지정하는 등 강화된 방역수칙을 적용하여 

안전한 소비 행사가 되도록 만전을 기 계획이다. 

Top